메뉴 건너뛰기

결혼준비: 모노스케일 세미 웨딩 촬영
monoscales 2019-03-22 00:29:39
댓글 0 조회 수 306 추천 수 0 비추천 수 0

IMG_2222.jpg

포기할 수 없어서 검색에 더욱 열을 올렸습니다. 그러던 중~ 평소 애용하던 Pinterest에서 마음에 든다고 저장한 웨딩 사진의 70% 이상이 모노스케일의 것이란걸 깨닫게 되었습니다.

 

여기다!!!!!

바로 뺌에게도 모노스케일 사진을 전송했죠!!

둘이 뽑은 '우리의 컨셉'은

1. 자연스럽고 행복한 모습, 표정이 잘 보이는 사진

2. 깔끔한 배경, 작위적이지 않은 구도의 사진

3. 미디엄샷(허리까지)이 예쁜 사진

이었어요~!!!

한마디로 ‘흩날리는 면사포나 배경이 주인공이 아니라, 우리 둘이 주인공인 자연스럽고 행복한 사진’울 찍고 싶었죠!!

모노스케일에는 15개의 세트장이 있었는데, 그 중 14세트장이 저희가 바란 딱 그런 바로 그런 컨셉을 구사하고 있었답니다.

 

우여곡절 끝에 마음에 드는 곳을 발견했으니 시간을 더 끌지 말고 추진해 보기로 했습니다. 2월 둘째 주, 퇴근하고 늦은 저녁에 뺌을 만나서 정형외과 진료를 기다리며 예약을 해냈습니다(아주 시간을 알차게 썼지요 허허) 먼저, 모노스케일과 카톡 상담을 통해 비용과 일정을 문의했어요.

 

output_1988487583.jpg

늦은 저녁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친절하데 상담 해주셨어요. 정형외과 진료를 대기하며 모노스케일과 첫 인사를 나누고, 물리치료를 끝내고 나오면서 원하는 스튜디오를 예약 했습니다

 

처음 예약할 때는 드레스 1컷과 캐주얼 한 컷을 찍기로 했는데 6개 배경을 오가며 촬영을 해주셨습니다. “아~ 좋아요. 너무 잘 어울려요.”하시는 그 말에 어찌나 흥이 나던지요!!! 스드메 민망해서 못하겠다던 저는.. 어디간거죠? 으하하;;;

드레스를 입고 보니 ‘결혼하는구나!’ 하고 실감이 났습니다. 가만히 있어도 자꾸 웃음이 나왔죠!! 좋으면서 민망하기도 하고 행복하다가 뺌 얼굴을 보니 눈물이 글썽이는 듯도 했습니다.

 

이렇게 우여곡절 끝에~~

편안하고 담백하면서 행복한,

딱 저희가 원하는 분위기와 컨셉으로 촬영을 잘 마쳤습니다. >_< 오예오예~~

 

IMG_2220.jpg

 

output_2060749865.jpg

output_3413467438.jpg

 

SCROLL TOP
서버에 요청 중입니다.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...